더마펌, 중소벤처기업부와 ‘수출 중소기업 현장 간담회’
더마펌, 중소벤처기업부와 ‘수출 중소기업 현장 간담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마 코스메틱 브랜드 더마펌이 중소벤처기업부 이영 장관과 함께 ‘수출 중소기업 현장 간담회’를 지난 7월 14일 진행했다. ⓒ더마펌
더마 코스메틱 브랜드 더마펌이 중소벤처기업부 이영 장관과 함께 ‘수출 중소기업 현장 간담회’를 지난 7월 14일 진행했다. ⓒ더마펌

[더케이뷰티사이언스] 더마 코스메틱 브랜드 더마펌이 중소벤처기업부 이영 장관과 함께 ‘수출 중소기업 현장 간담회’를 지난 7월 14일 진행했다.

더마펌 한윤재 대표와 중소벤처기업부 이영 장관이 함께한 ‘수출 중소기업 현장 간담회’는 생생한 기업의 목소리를 청취함과 동시에 최근 높은 물가, 금리, 환율 등으로 경기가 위축된 상황에서 수출을 통해 국가 경제를 지탱하는 중소기업을 격려하고자 마련되었다.

더마펌은 2002년 설립 이래, 고기능성 더마 코스메틱에 특화한 제품을 생산 및 유통하는 회사로서, 더마 코스메틱의 본질에 충실하기 위해 더마사이언스랩, 펩타이드랩, 메디컬디바이스 랩 등 자체 연구조직을 갖추고 전직원의 35% 이상을 연구개발 인력으로 투입하여 제형, 소재, 제제 기술 역량을 개발하는데 많은 투자와 노력을 해왔을 뿐만 아니라, 제조부터 충포장까지 화장품 생산의 전과정을 자동화한 스마트형 공장을 통해 직접 생산을 하는 국내 유일한 기업이다.

이번 간담회에서 더마펌의 임직원들은 중소벤처기업부 이영 장관과 함께 사업 추진 과정에서의 수출 관련 애로사항 및 건의사항에 대해 논의하였으며, 우수기업 특화 지원을 통해 중소기업에 대한 전략적 지원 필요성에 대한 논의를 진행했다.

이영 장관은 더마펌 기업과 같은 탄탄한 기반과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우수 중소기업들의 지속적인 스케일업을 위해 연구개발 및 해외 마케팅 활동에 대한 여러가지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는 뜻을 밝혔으며, 지속적인 중소기업들의 수출 동력을 이어 나갈 수 있도록 삼성SDS, CJ 대한통운, DHL 등 민간 물류사와 협력해 중소기업 물류 지원 체계를 확충하는 등 수출 중소기업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더불어 2021년 중소벤처기업부에게서 지원받은 더마펌의 고도화한 스마트 생산설비를 돌아보며, 3대 핵심 기술인 펩타이드, 스킨 마이크로바이옴, 리포좀뿐 아니라 차세대 소재로 각광받는 “플랜트 엑소좀” 등 신규 기술역량 확보를 위해 노력하고 있는 부분들을 설명하는 시간을 가졌다.

더마펌 한윤재 대표는 “더마펌이 글로벌 더마 코스메틱 브랜드로서, 해외시장 개척 및 마케팅 활동 등에서 겪을 수 어려움과 해결 방안에 대해 중기부와 적극적인 논의를 할 수 있었던 뜻깊은 자리였다”라며, “앞으로도 더마펌은 전 세계 고객을 대상으로 더마 코스메틱 본질에 충실하면서도 혁신적인 제품들을 선보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노력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더마펌은 중국, 미국, 캐나다, 동남아 등 전세계 30여 개국에 진출하여, 지난해 총 5072만 달러 수출을 달성했고, 2022년 1~5월 중국 알리바바 채널 전체 한국 화장품 브랜드 판매 순위에서 6위를 차지하여, 국내 중소기업으로는 유일하게 10위권 내에 들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