붉나무 추출물 항산화·미백 효과 유효성분 확인
붉나무 추출물 항산화·미백 효과 유효성분 확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립수목원-국립백두대간수목원 공동 연구 성과
붉나무(사진 왼쪽)와 붉나무열매 ⓒ 국립수목원
붉나무(사진 왼쪽)와 붉나무열매 ⓒ 국립수목원

[더케이뷰티사이언스] 산림청 국립수목원(원장 이유미)과 한국수목원관리원 국립백두대간수목원(원장 김용하)이 산림식물 특화소재를 이용한 첨단 산림생명공학기술 개발을 위해 독성 식물자원의 물질 특성 평가연구 중 붉나무 추출물에서 항산화 및 미백효과 개선용 유효성분을 확인했다고 지난 22일 밝혔다.

양 기관은 특허등록(제10-2067639호, 붉나무 추출물을 유효성분으로 함유하는 항산화 및 미백효과 개선용 화장료 조성물)도 마쳤다.

국립수목원은 독성 산림생명자원의 새로운 가치발굴을 위해 ‘독성 산림식물의 수집, 분류 및 평가연구’를 추진하고 있으며, 주요 산림독성식물을 대상으로 신규 유용물질 발굴 및 효능 연구를 진행 중이다. 이를 통해 국내 주요 독성식물에 대한 독성 강도, 유용물질 분리 및 유용성 DB를 구축하고, 첨단산림생명공학기술 개발을 위한 산림생명 특화 소재 개발 연구를 수행하고 있다.

국립수목원과 공동연구 중인 국립백두대간수목원 연구진은 옻나무과에 속하며 전국 산야에 자라는 붉나무(Rhus javanica L.)의 잎, 가지, 뿌리의 추출물을 이용하여 생리활성 연구를 수행한 결과 항산화, 미백, α-glucosidase 저해 활성이 높게 나타나는 것을 확인하고, 화장품 원료 및 기능성 소재로의 활용을 위한 산업화 연구를 추진하고 있다.

국립수목원 산림생물다양성연구과 오승환 과장은 “독성 산림생명자원은 학술적, 산업적으로 잠재적 활용 가치가 큰 미래바이오산업의 원천 특화 분야로, 국내 독성생물자원의 신가치발굴을 통한 바이오산업에 대한 실용화 연구를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그림 1. 붉나무 부위별 추출물의 항산화 활성
그림 1. 붉나무 부위별 추출물의 항산화 활성
그림 2. 붉나무 부위별 추출물의 미백 활성
그림 2. 붉나무 부위별 추출물의 미백 활성
그림 3. 붉나무 부위별 추출물의  활성 α-glucosidase 저해 활성
그림 3. 붉나무 부위별 추출물의 활성 α-glucosidase 저해 활성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